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 Search

현재 위치
  1. Home
  2. 감동후기

감동후기

크리스피바바 상품 사용후기입니다.

상품 게시판 상세
  • 넘 만족합니다.
  • Writer -**** (ip:) Date2020-05-06 추천하기 Hit521 5점

양모이불 처음 사용해 봅니다.

좋다는 주변얘기가 많아서 할인행사 하길래 재빨리 구매했습니다.

배송도 하루만에 받았구요. 너무 만족스럽습니다.

처음 빨았을때 안내처럼 냄새가 좀 났는데요. 마르고 나니까 감쪽같이 아무 냄새도 나지 않습니다.

포근하니 너무 잘 덮고 있습니다. 차차 양모이불로 전체적으로 바꿔보려 합니다.

사은품으로 보내주신 양말 감사합니다.

File
Password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 바바걸 2020-05-07 0점
    수정 삭제 댓글
    스팸글 안녕하세요 고객님. 반갑습니다.

    저희는 가급적 목화에서 얻을 수 있는 식물성 천연섬유인 100% 면과, 양털(동물성 천연섬유) 100% 만을 이용하여 침구 및 소품을 만들고 있습니다.
    양모는 수분(습도)조절을 통해 주변 환경이 덥건 춥건 상관없이 일정하게 유지시키는 데 탁월한 소재입니다.
    사실 우리가 자면서 특히 여성분들의 경우는 땀을 뚝뚝 흘리는 일이 많지는 않습니다만,
    눈에 보이지 않는 수분과 실제로 땀이 굉장히 많이 발산된다고 합니다. 그런의미에서 땀과 수분 흡수와 발산을 잘하는 양모는 침구로서 참 좋은 소재이기도 합니다.

    저희 제품은, 양털을 심어 눈에 보이게 하는 제품과 면 안에 양모를 넣은 제품으로 크게 두 종류의 제품들로 구성되어 있구요..
    털은 털대로, 면 안에 양모가 든 제품은 이 제품대로 매력과 장점이 명확한 편입니다.
    부디 하나하나 사용해가시면서 그 장점을 즐겨보실 수 있기를 기대하고, 많은 분들께서 재구매, 소개, 재구매로 오랜 시간 신뢰를 쌓아오고 있는데
    부디 고객님과도 좋은 신뢰의 관계를 만들어 갈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가급적 사실대로, 솔직하게.. 구체적으로 설명을 해드리려고 노력하고 있으니, 잘 읽어봐주시고, 언제든 전화 상담도 환영하오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짧은 양털을 한번 써 보셨으니.. 다음에는 긴털도 한번 경험해보세요.. ^^ 또다른 포근함과 매력이 있답니다.
    다시한번 뵙게 되어 감사하고, 자주 뵙겠습니다. 감사드립니다.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Comment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

Related Board

관련글 모음
No Item Subject Name Date Hit
3650 50%할인
펄블루 세인트(숏)양털이불(S)
난방하기 애매하게 추운 시기에 딱!
100% 천연양털-물세탁 가능
양털이불 파일첨부 김옥**** 2020-10-22 96
3642 50%할인
펄블루 세인트(숏)양털이불(S)
난방하기 애매하게 추운 시기에 딱!
100% 천연양털-물세탁 가능
만족 네이**** 2020-10-22 71
3609 50%할인
펄블루 세인트(숏)양털이불(S)
난방하기 애매하게 추운 시기에 딱!
100% 천연양털-물세탁 가능
날씨가 갑짝스럽게 추워져 배송온당일 덥고잤는데 너무따뜻하고 포근하게 잤네요 세일중이라 저렴하게산건또... HIT파일첨부 네이**** 2020-10-18 184
3520 50%할인
펄블루 세인트(숏)양털이불(S)
난방하기 애매하게 추운 시기에 딱!
100% 천연양털-물세탁 가능
바바에 푹 빠졌어요ㅎ HIT파일첨부 이혁**** 2020-10-04 155
3289 50%할인
펄블루 세인트(숏)양털이불(S)
난방하기 애매하게 추운 시기에 딱!
100% 천연양털-물세탁 가능
한겨울 HIT -**** 2020-07-19 204



WORLD SHIPPING

PLEASE SELECT THE DESTINATION COUNTRY AND LANGUAGE :

GO
close